경마계소식

'제 18회 KRA컵 마일' 캡틴양키 역전 우승

부산경남마주협회
2022-04-21
조회수 38



지난 17일 제5경주, 한국마사회 부산경남경마공원에서 삼관경주의 첫 관문 ‘제18회 KRA컵 마일’이 개최됐다. 


 ‘캡틴양키’는 결승전 200m 전 지점부터 엄청난 스피드를 발휘하며 질주해 나왔다. 선행싸움에서 체력을 소진한 ‘승부사’와 ‘컴플리트밸류’를 순식간에 따라잡으며 결승선을 50m 채 남기지 않은 지점에서 결국 선두를 장악, 조인권 기수가 짜릿한 역전승을 이뤄 결승선을 통과했다.


폭발적인 추입으로 거둔 대역전승이었다. 이날 ‘캡틴양키’의 단승 배당인기는 12두 중 9위로 팬들의 예상을 완전히 뒤엎은 결과였다. 지난 10일 ‘루나Stakes’에서 ‘골든파워’의 우승에 이어 부경 말의 깜짝 우승이다.



캡틴양키’에 기승한 ‘조인권’ 기수 역시 경주 후 인터뷰에서 역전승의 짜릿함을 내비췄다. “1600m 경주였는데 경주 초반 페이스가 너무 빨라서 잘만 따라가면 기회가 있을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. 앞에 두 마리가 보였을 때 ‘끝까지 몰자’만 생각했고 다행히 여유가 있어서 우승 할 수 있었던 것 같다.”며 소감을 전했다.